반응형

지하철 9호선에서 술에 취한 채 60대 남성을 휴대폰으로 때린 20대 여성이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구속된 20대 여성 A 씨를 30일 서울남부지검으로 송치했습니다.

 



각 언론들은 이날 가해자인 20대 여성 A 씨가 오전 8시 서울남부지검에 도착한 모습을 촬영해 보도했습니다.

그는 베이지색 코트에 차분하게 빗어 내린 헤어스타일을 한 채 "지하철에서 왜 폭행했나", "피해자에게 사과는 했느냐" 등 취재진의 질문에는 대답하지 않았습니다.

 

 



A 씨는 16일 밤 9시 46분 가양역으로 향하는 서울 지하철 9호선 열차 안에서 술에 취해 60대 남성 B 씨의 머리를 휴대폰으로 강하게 내리쳤다. 당시 술에 취한 A 씨는 전동차 내부에 침을 뱉었습니다. B 씨가 이를 나무라며 가방을 붙잡고 내리지 못하도록 하자 격분한 A 씨는 "나 경찰 백 있으니깐 놓으라"며 소리를 지르고 폭력을 행사했습니다.

또 "너도 쳤어, 쌍방", "더러우니까 놓으라" 등 폭언을 이어가며 휴대폰 모서리로 B 씨의 팔을 내리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폭행당한 B 씨는 머리에서 피가 흐르기도 했습니다.

이날 머니투데이는 경찰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폭력사건 처리 지침에 따라 분석한 결과 피해 남성 B 씨는 정당방위 요건에 부합한다"고 전했습니다.

 

 

김정숙 여사 의상 논란, '사비로 구입 했다'

 

김정숙 여사 의상 논란, '사비로 구입 했다'

청와대는 29일 김정숙 여사가 공식 행사 의상 구입에 관해 “사비로 부담했다”며 특수활동비(특활비) 사용 주장을 정면으로 반박했습니다. 신혜현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오후 춘추관 브리핑

korea.donpipe.net

 

'아카데미 폭행 사건' 윌스미스 대체 왜?

 

'아카데미 폭행 사건' 윌스미스 대체 왜?

'아카데미 폭행 논란'에 휩싸인 할리우드 배우 윌 스미스(Will Smith)가 공식 사과문을 발표했습니다. 윌 스미스는 28일(현지시간) 자신의 SNS에, 전날 미국 LA 돌비극장(Dolby Theatre)에서 개최된 제94회

korea.donpipe.net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